둘째 날. 이세진구(伊勢神宮)로 가는 길의 伊勢川.
일부러 추웠지만 걸어서 다리를 건넜다. 강물에 반짝이는 햇살이 아름다웠다.

우리나라로 치면 종묘?정도 되는 일본의 신궁. 이세진구(伊勢神宮)
내궁/외궁으로 되어있는데 외궁을 먼저 둘러봤다.

들어가기 전에 손을 닦고 깨끗하게 하고 들어가기.

31일 밤 신궁 주변에 커다란 불을 피우고 사람들이 모이면
저 술을 한잔씩 나누어 준다고 한다.

조용하고 차분하고 자연이 함께 어우러진 아름다운 곳.

잠시 후 내궁으로 버스를 타고 이동할 예정.
내궁 가는 버스는 2번에서 타기. ^_^

버스 안 내가 좋아하는 짱구가 있어 살짝 담아봄

- つづく-
신고
Somewhere/in Japan l 2007.12.31 20:39
1 ··· 441 442 443 444 445 446 447 448 449 ··· 559 

카테고리

분류 전체보기 (559)
Happy Days! (187)
twinkle whisper (22)
mink Style-+ (63)
Simple & Minimal (107)
mink Loves (55)
R U Hungry? (68)
Somewhere (54)

달력

«   2017/12   »
          1 2
3 4 5 6 7 8 9
10 11 12 13 14 15 16
17 18 19 20 21 22 23
24 25 26 27 28 29 30
31