예전에 찍어두었던 아이스크림 퐁듀 사진.
처음엔 알록달록하니 예쁜 색색의 아이스크림을
달콤한 쵸코에 찍어 먹는다니..!! @0@ 하는 생각에
완전 기대를 하고 주문을 하였으나
온도 때문에 자꾸만 녹아내리는 꼬맹이 아이스크림들 덕분에
세팅되어 나온지 2~3분 만에 녹.기.전.에 허겁지겁 먹어 치워야만 했다.
하나하나 맛을 음미하며 먹을 수 있을 것이란 내 기대는
아이스크림과 함께 무참히 녹아버렸다.
(역시 파인트 사서 혼자 팍팍 퍼먹는게 최고얌 =a=)

요새 내 모습이 저런것 같다.
뭔가 있어보이고 싶어서, 뭔가 해내고 싶어 애는 썼지만
결국 실속없이 녹아내리고 있는 아이스크림 덩어리들 처럼 초라한 모습이다.
열정을 품었지만 그 뜨거운 마음을 감내해 낼 만큼 내가 냉정하지 못해서
그래서 마구 흐트러지고 녹아내리고 있다.

신고
R U Hungry?/Yummy! l 2007.07.10 22:48
TAG
1 ··· 506 507 508 509 510 511 512 513 514 ··· 559 

카테고리

분류 전체보기 (559)
Happy Days! (187)
twinkle whisper (22)
mink Style-+ (63)
Simple & Minimal (107)
mink Loves (55)
R U Hungry? (68)
Somewhere (54)

달력

«   2017/12   »
          1 2
3 4 5 6 7 8 9
10 11 12 13 14 15 16
17 18 19 20 21 22 23
24 25 26 27 28 29 30
31